메뉴 건너뛰기



44410_100832_1148.jpg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신용현 국회의원(국회 여성가족위원회 간사)이 지난 15일 치러진 국민의당 전당대회에서 전국여성위원회 위원장 및 최고위원에 당선됐다.

신용현 신임 여성위원장은 당선소감을 통해 “저를 믿고, 당의 대선승리와 여성정치 발전을 위해 뛸 기회를 주신 당원 여러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32년간 과학자로서 국가에 헌신했듯, 이제는 다가오는 대선에서 국민의당의 승리와 여성정치발전 그리고 양성평등 문화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신 위원장은 이를 위해 선거과정에서 당원과 약속한 ▲단단하고 내실 있는 전국여성위원회 구축, ▲여성의 정치 참여 기회 확대, ▲심화되고 있는 남녀격차 해소, ▲사회적 약자, 여성보호를 위한 더 촘촘한 사회안전망 구축,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의 명예 회복과 민족적 정체성 확립 등을 위해 전력을 다 할 것임을 밝혔다.

또 신 위원장은 ▲기초의원 비례 여성공천 100%, ▲양성평등문화 확대, ▲일가정양립 환경 조성 등 여성정책 실천을 통해, 다가오는 대선에서 국민의당이 국민의 절반인 여성에게 사랑받는 정당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신 위원장은 “선거과정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친 양미강 후보에게도 감사의 뜻을 전하며, 양 후보와 합심해 국민의당 여성위원회를 더 단단하게 뭉쳐 반드시 대선승리와 여성정치발전을 이뤄내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