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서울 여성들의 경제활동 참여가 늘어났지만 여성들의 가사와 육아 분담률은 남성들의 6.6배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인 가구는 지난 30년 동안 10배 이상 늘었다.

서울시는 이런 내용을 뼈대로 하는 서울시 가구 실태 분석 결과를 22일 내놨다. 이번 분석은 기존의 통계 결과를 가지고 지난 8월부터 여성가족재단과 함께 두달 동안 작업한 것이다. 서울시는 이런 분석을 바탕으로 12월까지 가족 복원과 사회 통합을 꾀하는 ‘서울형 가족정책’을 마련할 방침이다. 서울시에는 모두 356만여가구가 살고 있다.

형태별로는 지난 30년 동안 자녀 없이 부부만 사는 부부가구는 10만가구(1980년)에서 42만가구(2010년)로 4배 이상 증가했다. 홀로 사는 1인 가구도 8만가구(1980년)에서 85만가구(2010년)로 10배 이상 늘었다. 한부모가구 수는 1995년 24만여가구에서 2010년 35만여가구로 꾸준히 늘었다.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율은 50.2%(2010년)에서 52.4%(2012년)로 증가했다. 하지만 여성들이 가사와 육아에 쓰는 시간은 하루 3시간13분으로, 남성들의 29분에 견줘 6.6배 길었다.

결혼생활 20년 이상인 부부의 이혼은 978건(1991년)에서 6062건(2012년)으로 크게 늘어난 반면, 결혼생활 4년 이하 신혼부부의 이혼은 4604건(1991년)에서 4538건(2012년)으로 줄었다. ‘황혼이혼’이 신혼이혼을 추월한 것이다. 지난해 65살 미만 가구 6가구당 1가구에선 부부간 신체폭력이 발생했다.

조현옥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가족갈등 예방과 가족관계 회복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가족 복원과 사회 통합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 “여성 경제적 불평등 없애야 사회 불평등 해소돼”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2.10 7233
41 “고양이에 생선 맡긴 격” 여성들 분노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2.10 7203
» 여성경제활동 늘었지만 여성 가사시간 남성의 6.6배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2.11 7049
39 [성명서] 충주시의원 해외성매매규탄 성명서2 (6.12) 충북여세연 2008.06.12 6971
38 제2차 화요이슈토론 진행했습니다 충북여세연 2008.05.14 6965
37 “여자로 살면서 억울했는데 세상 참 좋아졌네요”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2.09 6774
36 여성·아동 인권지킴이 이명숙 변호사 충북여세연 2012.09.13 6646
35 여성 농민은 ‘농업인’이 아닌가 충북여세연 2012.06.05 6628
34 첫 국회 여성 법제사법위원장 된 박영선 의원 충북여세연 2012.08.08 6566
33 9월 17일, 20일 , 21 일에 시의회 모니터링 있습니다 [1] 충북여세연 2012.09.12 6529
32 성평등 국가의 복지정책, 여성 고용률 높이는 것부터 시작하라 충북여세연 2012.09.03 6515
31 여성 의원도 여성 보좌진 안 쓴다 충북여세연 2012.07.18 6514
30 “가사노동자도 직업인… 4대 보험 적용을 충북여세연 2012.06.01 6504
29 국가여, 여성의 생명을 구하라 충북여세연 2012.09.03 6503
28 안녕하세요 *^^* 충북여세연 2012.08.06 6502
27 안철수의 길 충북여세연 2012.09.13 6486
26 134㎝ 절망 딛고 아프리카 희망 전도사 된 김해영 국제사회복지사 충북여세연 2012.06.05 6486
25 전국 최초 여성 럭비단 ‘파워풀 노사이드’ 충북여세연 2012.04.09 6469
24 1만5000명 시민, 가족과 함께 ‘서울의 봄’ 달렸다 충북여세연 2012.05.09 6463
23 시민단체 여성 활동가들의 캄보디아 비전여행 동행기 충북여세연 2012.09.20 64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