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 6월 3일 <화요이슈토론 >진행했습니다 file 충북여세연 2008.06.05 8318
43 “고양이에 생선 맡긴 격” 여성들 분노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2.10 8210
42 여성경제활동 늘었지만 여성 가사시간 남성의 6.6배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2.11 8081
41 [성명서] 충주시의원 해외성매매규탄 성명서2 (6.12) 충북여세연 2008.06.12 7921
40 제2차 화요이슈토론 진행했습니다 충북여세연 2008.05.14 7740
39 여성·아동 인권지킴이 이명숙 변호사 충북여세연 2012.09.13 7715
38 “여자로 살면서 억울했는데 세상 참 좋아졌네요”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2.09 7637
37 첫 국회 여성 법제사법위원장 된 박영선 의원 충북여세연 2012.08.08 7602
36 안녕하세요 *^^* 충북여세연 2012.08.06 7588
35 국가여, 여성의 생명을 구하라 충북여세연 2012.09.03 7572
34 여성 농민은 ‘농업인’이 아닌가 충북여세연 2012.06.05 7570
33 9월 17일, 20일 , 21 일에 시의회 모니터링 있습니다 [1] 충북여세연 2012.09.12 7566
32 안철수의 길 충북여세연 2012.09.13 7542
31 성평등 국가의 복지정책, 여성 고용률 높이는 것부터 시작하라 충북여세연 2012.09.03 7539
30 시민단체 여성 활동가들의 캄보디아 비전여행 동행기 충북여세연 2012.09.20 7538
29 대통령 하겠다는 그들도 여성 보좌진 안 썼다 충북여세연 2012.08.20 7496
28 “가사노동자도 직업인… 4대 보험 적용을 충북여세연 2012.06.01 7496
27 성폭행의 책임, 여성의 옷차림과 행실에 묻는다면 잡년행진 계속된다 충북여세연 2012.08.08 7471
26 여성 의원도 여성 보좌진 안 쓴다 충북여세연 2012.07.18 7471
25 134㎝ 절망 딛고 아프리카 희망 전도사 된 김해영 국제사회복지사 충북여세연 2012.06.05 74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