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 여성 농민은 ‘농업인’이 아닌가 충북여세연 2012.06.05 4800
76 “가사노동자도 직업인… 4대 보험 적용을 충북여세연 2012.06.01 4614
75 2012 여성 자치학교 교육이 시작 되었습니다. 충북여세연 2012.06.01 9245
74 1만5000명 시민, 가족과 함께 ‘서울의 봄’ 달렸다 충북여세연 2012.05.09 4900
73 "딸 캠프 1박2일" 선착순 접수 받습니다.*^^* 충북여세연 2012.04.30 79894
72 4월 26일 "여성이 본 4.11총선 " 평가 토론회를 마치고... [1] 충북여세연 2012.04.27 7550
71 오는 목요일 26일 4.11 총선 평가 토론회 합니다 충북여세연 2012.04.24 4398
70 차기 정부가 풀어야 할 여성정책 10대 과제 충북여세연 2012.04.23 23802
69 바닥 드러낸 경찰의 저질 인권의식 충북여세연 2012.04.23 34010
68 여성폭력 손놓은 정부…피살자 통계도 없어 [1] 충북여세연 2012.04.12 10046
67 다문화 교육, 유아의 ‘올바른 습관’으로 시작을 [1] 충북여세연 2012.04.09 29841
66 자궁경부암 정기검진과 백신으로 예방을 충북여세연 2012.04.09 8497
65 전국 최초 여성 럭비단 ‘파워풀 노사이드’ 충북여세연 2012.04.09 4664
64 2012 여성투표행동 퍼플파티 약속캠페인’ 선포식 열려 충북여세연 2012.04.05 30295
63 포커스 4·11 여성공천 7%의 위기 충북여세연 2012.04.02 11562
62 여성영화로 희망을 조직해요 충북여세연 2012.03.30 8141
61 여성신문 전·현직 편집위원 여야 비례대표 당선권에 들어 화제 충북여세연 2012.03.30 29414
60 워킹맘과 워킹대디는 동등하다 충북여세연 2012.03.30 51074
59 2012년 "딸들과  1박 2일 " 예정 충북여세연 2012.03.30 4350
58 2012년 총선 여성의 눈으로 보는 권력과 성 충북여세연 2012.03.30 298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