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궁경부암 정기검진과 백신으로 예방을

2012.04.09 16:49

충북여세연 조회 수:9728 추천:21

90년대 초반까지 자궁경부암은 발병률이 가장 높은 여성암 중 하나였다. 하지만 ‘2009년 국가암등록통계’에 따르면 자궁경부암은 전체 여성암 중에서 4.7%를 차지하며 7위를 기록했다. 암 세포진 검사 등 검사법의 개발과 예방접종의 발견이 작용한 결과다. 그러나 여성암 상대생존율 평균치에 미치지 못할 정도로 사망률이 높은 암이기도 하다. 이런 이유로 자궁경부암은 상대적으로 예방이 중요하다.

자궁경부암 발병에는 특정 연령대가 없다. 과거에는 40, 60, 70대에서 주로 발병했다. 하지만 근래에는 이러한 통계의 의미가 없어졌다. 일반적으로 성관계가 활발한 가임기 여성들에게서 발병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나이가 어린 20대 여성이라도 성관계를 시작했고 여러 명의 성관계 파트너가 있을 경우 발병 가능성이 높아진다.  

자궁경부암의 원인으로는 여러 가지가 꼽힌다. 최근 들어서는 인유두종 바이러스가 주된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다. 그러나 인유두종 바이러스를 보균하고 있어도 모두 암으로 발전하지는 않는다. 염증이나 상처가 있는 자궁경부에 인유두종 바이러스가 침투해서 조직 상태를 바꾸었을 경우 암으로 발전하기 때문이다.

자궁경부암에 걸린 경우, 출혈과 분비물이 나오고, 심하면 배변 시 불편하고 출혈도 있다. 하지만 이러한 증상은 암 종양이 커진 경우에만 나타날 뿐 초기에는 별다른 증상이 없다. 그렇기 때문에  검진을 정기적으로 받는 것이 중요하다. 자궁 내·외경부의 세포를 검사해 자궁경부암이 의심될 경우, 인유두종 바이러스 검사를 진행한다.

4가(가다실), 2가(서바릭스) 백신은 이러한 인유두종 바이러스를 예방한다. 2가백신은 자궁경부암을, 4가백신은 자궁경부암과 생식기 사마귀를 막아준다. 또 의학계에서는 이 백신들이 55세까지 효과가 있는 것으로 예상하지만 정확한 임상 연구는 45세까지만 이뤄져 있다. 그러므로 성관계를 하기 전인 15~17세 사이에 접종을 하는 것이 가장 좋으며 45세 여성까지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본다. 백신은 항체 형성을 위해 6개월 이내에 총 3차례에 걸쳐 접종해야 한다. 가격은 2가 백신은 12만원, 4가 백신은 18만원 정도이나 계속 떨어지고 있는 추세다.

남성들도 인유두종 바이러스 예방 백신을 맞는 것이 좋다. 인유두종 바이러스를 옮기는 확률을 줄일 뿐 아니라, 인유두종 관련 질병 예방도 가능하기 때문이다. 생식기 사마귀, 직장암, 후두암을 예방할 수 있다. 현재 식품의약품안전청에서는 남성에 대한 4가백신의 생식기 사마귀 예방을 인정하고 접종을 허가하고 있다.

이대여성암전문병원 문혜성 교수는 “선별검사로 많은 수의 자궁경부암을 조기 발견하고 있다. 백신으로 인유두종바이러스를 예방하고 꾸준히 정기검진을 받자. 더불어 깨끗한 위생 상태를 유지하고 평소 몸 건강에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이지원 / 여성신문 기자 (gkr2005@womennews.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2 ‘안철수의 생각’에 담긴 ‘여성 생각’ 충북여세연 2012.08.08 12060
81 안녕하세요 *^^* 충북여세연 2012.08.06 6483
80 여성이 멍드는 가정, 뒷짐 지지 않겠다 충북여세연 2012.07.18 6148
79 여성 의원도 여성 보좌진 안 쓴다 충북여세연 2012.07.18 6489
78 134㎝ 절망 딛고 아프리카 희망 전도사 된 김해영 국제사회복지사 충북여세연 2012.06.05 6469
77 여성 농민은 ‘농업인’이 아닌가 충북여세연 2012.06.05 6610
76 “가사노동자도 직업인… 4대 보험 적용을 충북여세연 2012.06.01 6488
75 2012 여성 자치학교 교육이 시작 되었습니다. 충북여세연 2012.06.01 10608
74 1만5000명 시민, 가족과 함께 ‘서울의 봄’ 달렸다 충북여세연 2012.05.09 6448
73 "딸 캠프 1박2일" 선착순 접수 받습니다.*^^* 충북여세연 2012.04.30 81624
72 4월 26일 "여성이 본 4.11총선 " 평가 토론회를 마치고... [1] 충북여세연 2012.04.27 8925
71 오는 목요일 26일 4.11 총선 평가 토론회 합니다 충북여세연 2012.04.24 6090
70 차기 정부가 풀어야 할 여성정책 10대 과제 충북여세연 2012.04.23 25211
69 바닥 드러낸 경찰의 저질 인권의식 충북여세연 2012.04.23 35458
68 여성폭력 손놓은 정부…피살자 통계도 없어 [1] 충북여세연 2012.04.12 11273
67 다문화 교육, 유아의 ‘올바른 습관’으로 시작을 [1] 충북여세연 2012.04.09 31440
» 자궁경부암 정기검진과 백신으로 예방을 충북여세연 2012.04.09 9728
65 전국 최초 여성 럭비단 ‘파워풀 노사이드’ 충북여세연 2012.04.09 6445
64 2012 여성투표행동 퍼플파티 약속캠페인’ 선포식 열려 충북여세연 2012.04.05 31868
63 포커스 4·11 여성공천 7%의 위기 충북여세연 2012.04.02 129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