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중고생 과반 "한국 사회 안전성 전반에 대해 못 믿겠다"

성 3명 중 2명은 한국 사회가 성폭력으로부터 안전하지 않으며 성폭력을 당할까 두려워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일 안전행정부는 국무총리 주재 국가정책조정회의에서 전국 19세 이상 1천 명, 학계·법조인 1백 명, 중고생 1천 명 남녀를 대상으로 지난 7월 실시한 4대악 관련 국민안전체감도 조사 결과를 보고했다.

보고에 따르면 여성 3명 중 2명이 한국 사회가 성폭력 피해와 성추행으로부터 안전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조사 대상자 중 성인 여성 66.9%, 여중고생 67.9%가 성추행 등 성폭력 피해에 대한 불안감을 갖고 있다고 답했다. 남녀를 합한 수치도 높은 편이었다. 전체 성인의 54.3%, 전문가 41.0%, 중고생의 52.7%가 "한국 사회가 성폭력 피해와 성추행으로부터 안전하지 않다"고 응답했다.

이와같이 답한 이유에 대해 성인의 62.2%, 중고생 76.9%는 ‘가해자 처벌과 재범방지에 대한 노력이 미약하기 때문’이라고 말했고, 전문가 80.5%는 ‘관련 예방교육이 부족하고 성에 대한 잘못된 인식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중고생의 52.2%는 한국 사회의 안전성 전반에 대한 못 믿겠다고 응답했다. 이 결과는 같은 대답을 한 성인과 전문가들보다 각각 21.8%, 15.2%가 높은 수치였다.

또한 응답자 전체는 현재 정부 차원에서 근절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4대악(성폭력, 학교폭력, 가정폭력, 불량식품) 중 가장 먼저 근절돼야 할 분야 1위로 성폭력을 꼽았다.

 

 

이가람 / 여성신문 기자 (mashallah@womennews.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8 The Latest News On Cold Remedies Discount Ugg Boots 2014.09.26 622
57 Punch Tv Shortcuts - The Easy Way look at more info 2014.09.11 667
56 Kayak Fly Fishing Bass best fishing kayaks for beginners 2014.08.12 1068
55 Photoshop Cc Internet Download Manager Crack File adobe photoshop cc keygen 2014.05.13 1647
54 5 Essential Elements For Michael Kors coach bags outlet 2014.04.22 1516
53 Accepturbo Instant Cash Loans create logo on Fivver results 2014.04.14 1488
52 Покупка комплектующих на автомобильной разборке в Украине магазин автозапчастей для иномарок 2014.04.11 1438
51 Быстрая покупка деталей на разборке в Харькове автозапчасти онлайн 2014.04.11 1376
50 덕성여대, "여성 특유의 창업 생태계 조성할 것"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4.01.24 2053
49 공공기관 임직원 비리 저지르면 퇴직금 30% 깎는다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4.01.24 1813
48 5년 간 성범죄 저지른 교사 146명, 아직도 '수업중'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4.01.24 2216
47 영화 ‘변호인’ 1000만 돌파의 정치적 함의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4.01.24 1619
46 승객 없어도 차내 흡연 금지, 버스·택시 기사 흡연 시 과태료 얼마?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4 23245
45 “시험관 아기 지원금 첫 시술 때 더 줘야”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4 5499
44 김복득 할머니, 일본군‘위안부’역사관 건립에 2000만원 쾌척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4 7301
43 아침에 해로운 음식 7가지, 암·당뇨로 이어지는 '즐겨찾기' 식단은?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1 9955
42 워킹맘 고통지수 제로 사회 만들기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1 3289
41 성폭력 피해 생존자 말하기 대회 10주년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1 7627
40 [성평등 유치원] ‘그’와 ‘그녀’ 대신 ‘친구’를 가르쳐요 [2]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0.07 8137
» 여성 3명 중 2명 "성폭력 피해로부터 안전하지 않다"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08.05 175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