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중고생 과반 "한국 사회 안전성 전반에 대해 못 믿겠다"

성 3명 중 2명은 한국 사회가 성폭력으로부터 안전하지 않으며 성폭력을 당할까 두려워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일 안전행정부는 국무총리 주재 국가정책조정회의에서 전국 19세 이상 1천 명, 학계·법조인 1백 명, 중고생 1천 명 남녀를 대상으로 지난 7월 실시한 4대악 관련 국민안전체감도 조사 결과를 보고했다.

보고에 따르면 여성 3명 중 2명이 한국 사회가 성폭력 피해와 성추행으로부터 안전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조사 대상자 중 성인 여성 66.9%, 여중고생 67.9%가 성추행 등 성폭력 피해에 대한 불안감을 갖고 있다고 답했다. 남녀를 합한 수치도 높은 편이었다. 전체 성인의 54.3%, 전문가 41.0%, 중고생의 52.7%가 "한국 사회가 성폭력 피해와 성추행으로부터 안전하지 않다"고 응답했다.

이와같이 답한 이유에 대해 성인의 62.2%, 중고생 76.9%는 ‘가해자 처벌과 재범방지에 대한 노력이 미약하기 때문’이라고 말했고, 전문가 80.5%는 ‘관련 예방교육이 부족하고 성에 대한 잘못된 인식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중고생의 52.2%는 한국 사회의 안전성 전반에 대한 못 믿겠다고 응답했다. 이 결과는 같은 대답을 한 성인과 전문가들보다 각각 21.8%, 15.2%가 높은 수치였다.

또한 응답자 전체는 현재 정부 차원에서 근절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4대악(성폭력, 학교폭력, 가정폭력, 불량식품) 중 가장 먼저 근절돼야 할 분야 1위로 성폭력을 꼽았다.

 

 

이가람 / 여성신문 기자 (mashallah@womennews.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 Photoshop Cc Internet Download Manager Crack File adobe photoshop cc keygen 2014.05.13 517
54 5 Essential Elements For Michael Kors coach bags outlet 2014.04.22 441
53 Accepturbo Instant Cash Loans create logo on Fivver results 2014.04.14 475
52 Покупка комплектующих на автомобильной разборке в Украине магазин автозапчастей для иномарок 2014.04.11 497
51 Быстрая покупка деталей на разборке в Харькове автозапчасти онлайн 2014.04.11 372
50 덕성여대, "여성 특유의 창업 생태계 조성할 것" [21]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4.01.24 986
49 공공기관 임직원 비리 저지르면 퇴직금 30% 깎는다 [18]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4.01.24 724
48 5년 간 성범죄 저지른 교사 146명, 아직도 '수업중' [21]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4.01.24 738
47 영화 ‘변호인’ 1000만 돌파의 정치적 함의 [2]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4.01.24 562
46 승객 없어도 차내 흡연 금지, 버스·택시 기사 흡연 시 과태료 얼마? [1480]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4 12987
45 “시험관 아기 지원금 첫 시술 때 더 줘야” [125]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4 4089
44 김복득 할머니, 일본군‘위안부’역사관 건립에 2000만원 쾌척 [178]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4 5482
43 아침에 해로운 음식 7가지, 암·당뇨로 이어지는 '즐겨찾기' 식단은? [204]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1 8627
42 워킹맘 고통지수 제로 사회 만들기 [162]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1 2073
41 성폭력 피해 생존자 말하기 대회 10주년 [313]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1 3762
40 [성평등 유치원] ‘그’와 ‘그녀’ 대신 ‘친구’를 가르쳐요 [2] [192]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0.07 5792
» 여성 3명 중 2명 "성폭력 피해로부터 안전하지 않다" [867]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08.05 11552
38 차영-조희준,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틱한 현실 [1] [1633]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08.05 11662
37 “청소년은 섹스하면 안 되나요?” [150]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08.05 3566
36 경력단절 여성들 뭉친 ‘협동조합’ 활기 [213]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08.05 4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