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1대 총선에 출마하는 충북지역 후보자들은 여성과 이주민 등 양성평등 인식이 전반적으로 부족한 것으로 나타나 유권자의 표심에 어떠한 영향을 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8일 충북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는 21대 총선에 출마한 북도내 후보에게 국회의원 특혜 축소 및 국회개혁을 비롯해 노동, 여성, 인권, 환경을 포함한 10대 정책(세부과제 34개) 질의를 한 결과 17명의 후보에게 받은 답변 결과를 발표했다.
특히 청주 4개 지역구 후보에게는 추가로 청주테크노폴리스 보존 방안을 질의했다.
질문별 답변을 보면 ‘아동과 여성이 안전한 충북도, 성평등한 충북도 실현’의 세부과제인 지역구 선거구 30%이상 여성 공천 의무화에 대해서는 더불어민주당 청주흥덕의 도종환 후보와 중부3군 임호선 후보를 제외하고는 모두 부분채택했다.

청주청원의 변재일 후보는 채택하지 않겠다고 답변해 부정적인 입장을 보였다. 미래통합당 후보들도 대부분 찬성하지 않는 입장을 보여 양성평등 인식이 전반적으로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이주민 차별방지를 위한 노동허가제 도입’에 관한 질문에는 민주당 청주상당 정정순, 청주청원 변재일, 제천·단양의 이후삼 후보가 전체를 부분채택해 이주민 인권문제에 대해 소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학생인권법 제정’에 관한 질문에는 통합당 청주서원 최현호, 중부3군 경대수 후보가 채택하지 않겠다는 부정정인 답변을 했다.
반면 ‘발달장애인 자립체험 지원 및 주거지원 체계마련’ 분야 3개 세부항목에 대해 통합당 충주 이종배 후보와 민주당 동남4군의 곽상언 후보를 제외한 후보 전원이 ‘전면채택’ 한다는 입장을 보여 대부분의 후보가 장애인 인권 문제에 대해서는 공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후보별로는 ▲청주상당 정의당 김종대 후보 ▲청주상당 민생당 김홍배 후보 ▲청주청원 통합당 김수민 후보 ▲청주청원 민중당 이명주 후보 ▲중부3군 민주당 임호선 후보는 충북연대회의가 제한한 정책을 모두 채택하겠다는 답변을 했다.
이어 ▲청주흥덕 민주당 도종환 후보 ▲청주흥덕 통합당 정우택 후보는 충북지역 10대 정책은 모두 채택했으나 청주지역 추가 의제인 청주 테크노폴리스 문제는 부분채택해 오히려 지역구 현안에 대해 소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청주시 후보에게 제안한 11대 정책 37개 세부과제에 대해서 ▲청주서원 통합당 최현호 후보는 20개만 채택하고 기후변화 대응, 도시공원, 양성평등, 학생인권, 청주 테크노폴리스 보존방안 등에 대해 부분채택 또는 답변을 거부해 부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또한 ▲청주상당 민주당 정정순 후보도 25개만 채택, 12개는 부분채택하는 소극적인 답변을 했고 ▲청주서원 이창록 후보 29개 ▲청주청원구 변재일 후보가 30개 만을 채택 했다.

청주를 제외한 지역에서는 ▲충주 통합당 이종배 후보와 ▲중부3군 민주당 임호선 후보가 10대 정책 34개 세부과제 전체를 채택 하겠다는 긍정의 답변을 한 반면 ▲중부3군의 통합당 경대수 후보는 11개만 채택하고 20개는 부부채택, 3개는 채택하지 않겠다는 부정적인 답변을 했다.

또한 ▲청주상당 통합당 윤갑근 후보 ▲제천·단양 통합당 엄태영 후보 ▲동남부4군 통합당 박덕흠 후보는 충북연대회의에서 제안한 정책에 아예 답변을 거부해 도민의 의견에는 관심없는 후보로 발표했다.

충북연대회의는 “4·15총선까지 위의 결과를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하고 국민을 위해 일할 수 있는 후보를 선택 할 수 있도록 도민들의 투표 참여를 독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충북연대회의는 (사)두꺼비친구들,  (사)사람과 경제, 생태교육연구소 터, 이주민노동인권센터, 청주노동인권센터, 청주여성의전화, 청주YMCA, 청주YWCA, 청주충북환경운동연합, 충북교육발전소,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 (사)충북민예총,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충북이주여성인권센터, 충북여성장애인연대, 충북·청주경실련, 충북참여자치시민연대, 충북장애인부모연대 등이 참여하고 있다.

출처 : 굿모닝충청(http://www.goodmorningcc.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3 "여성 정치입문 '유리 천장' 아닌 '콘크리트 천장'"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20.04.14 66
» 충북지역 총선후보, 양성평등 인식 전반적으로 ‘부족’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20.04.13 62
121 [국제뉴스]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성평등' 토론회 개최 - ‘여성을 위한, 여성에 의한, 여성의 헌법 개정’에 귀 기울여요! file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7.08.18 4796
120 [불교공뉴스]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성평등과 헌법 토론회 file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7.08.18 4381
119 [업코리아] ‘여성을 위한, 여성에 의한, 여성의 헌법 개정’에 귀 기울여요! file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7.08.18 4207
118 [충청투데이]충북여성연대, ‘성평등과 헌법, 쟁점과 대안’ 토론회 개최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7.08.18 3624
117 3당의 조기 개헌 추진이 갖는 문제점 다섯가지 file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7.03.16 7967
116 세계여성의날 맞아 충북 시민단체 성별임금격차 해소 촉구 file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7.03.13 8573
115 '미친개' 발언 김학철 도의원, 성평등 '걸림돌'상 수상 file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7.03.13 8389
114 충북 성평등 실현 외치고 평화를 춤추다 file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7.03.13 8259
113 심판의 날..朴대통령, 관저서 TV로 탄핵선고 시청 file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7.03.10 8321
112 '운명의 날' 밝았다..헌법재판관들 '조기출근' 마지막 숙고 돌입 file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7.03.10 8455
111 '선거연령 18세 하향', 정치권 태풍으로 발전할까 file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7.01.18 9570
110 수능 최고령 응시생, ‘14학번 새내기’ 77세 이선례 할머니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4 35704
109 호주 UTS 경영학과 브론웬 달튼 교수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4 26568
108 성폭행·자살·과로사… 불안한 직장 ‘군대’ 충북생활정치여성연대 2013.11.04 28820
107 MBC기자들의 ‘제작거부 결의’를 지지 못하는 이유 [23] 충북여세연 2012.02.06 63802
106 “팔십이 되면 내 인생은 완전히 꽃필 거예요” [1] 충북여세연 2012.02.06 66471
105 [여성신문] ‘육아휴직 해고’ 기승 파파할당제 도입을 [24] file 충북여세연 2011.11.22 275627
104 [여성신문] 여전히 ‘엉성’한 2012년도 성인지 예산 [6] file 충북여세연 2011.11.22 78944